Home > 커뮤니티 > 관련뉴스
* 이 게시물을 공유하기
제 목 [라이프] 초등생 자매부터 야구선수까지…소아암 환자 위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3.15 조회수 223
               
     
     
      
      
      
      지난 5월 5일 어린이날, 특별한 단발머리가 된 초등학생 자매가 있습니다. 초등학교 5학년 안진아 양과 같은 학교 2학년 동생 제연 양인데요. 자매가 머리카락을 짧게 자른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 지난해 진아 양은 TV 프로그램에서 한 어린이가 소아암 환자에게 머리카락을 기부하는 것을 보게 됐는데요. 이 모습을 보고 기부를 결심한 진아 양은 그날부터 동생과 함께 머리카락을 기르기 시작한 겁니다.
소아암 환자들이 쓸 가발을 만들기 위해 머리카락을 기부하는 사람들. 오늘 SBS '라이프'에서는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는 이들의 이야기와 소아암 환자들을 위한 머리카락 기부는 어떻게 참여할 수 있는지 소개해 드립니다.

■ '항암치료도 비싼데, 가발도 수백만 원'…탈모로 고통받는 소아암 환자들

소아암은 소아에게 생기는 악성종양을 말하는데요. 크게 백혈병 등의 혈액암과 고형종양으로 나뉩니다. 국내에서는 매년 1,000~1,200여 명이 소아암 진단을 받습니다. 의료 기술이 발전하면서 최근에는 대부분의 소아암 생존율이 70~80%로 높아졌지만, 치료 과정은 여전히 아이들이 견디기에 쉽지 않습니다.

소아암 환자들은 항암치료를 받는 과정에서 탈모를 겪게 되고 정신적 고통에도 시달립니다. 때문에 일부 소아암 환자들은 가발을 착용합니다. 항암치료로 피부가 민감해진 아이들은 항균 처리된 100% 인모 가발을 써야 하는데, 가격이 수백만 원에 달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환자와 가족에게는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습니다.

게다가 소아암 환자 한 명의 가발을 만들기 위해서는 200명 이상의 머리카락이 필요합니다. 소아암 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기부에 사람들의 동참이 늘어야 하는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현재, 많은 이들이 따뜻한 나눔을 직접 실천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팔꿈치 수술을 받고 1년간 재활에 힘썼던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김광현 선수는 지난 3월 복귀전을 승리로 장식한 뒤 미용실을 찾았습니다.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재활 기간 내내 길렀던 머리카락을 자르기 위해서였습니다. 또 최근에는 소아암으로 투병하고 있는 아이들을 위해 머리카락을 기부하는 여군들의 선행도 이어졌습니다.
■ 파마 X 염색 X, 길이는 25cm 이상…머리카락 기부, 어떻게 참여할 수 있을까?

소아암 환자를 위해 머리카락을 기부하겠다고 마음먹었다면 지켜야 할 것들이 있습니다. 우선 머리카락을 25cm 이상 길러야 기부가 가능합니다. 소아암 환자들이 원하는 맞춤 가발을 제작하려면 머리카락이 너무 짧아서는 안 됩니다. 또 가발을 만들 때, 기부된 모발을 정리하는 과정을 거치는데 이때 머리카락 길이가 조금씩 짧아지기 때문에 25cm 이상 길러 기부해야 합니다.

파마나 염색한 모발은 기부할 수 없다는 점도 기억해야 합니다. 소아암 환자들의 가발에는 가장 건강한 상태인 모발이 사용되는데요. 파마, 염색 등 시술이 들어간 머리카락은 가발을 만드는 과정에서 녹아버리기 때문에 쓸 수 없습니다. 만약 이미 파마를 했거나 염색한 상태라면 시술한 부분을 다 잘라낸 뒤, 새롭게 기른 머리카락을 기부해야 합니다.
최근 머리카락 기부가 늘면서 접수부터 기부 사실 확인까지 전 과정이 길어지고 있는데요.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공식 홈페이지(www.soaam.or.kr)를 통해 사전신청을 하면, 이 과정이 짧아지고 잘못 등록하는 사례도 줄일 수 있습니다. 머리카락 기부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높아지고 있지만, 더 많은 소아암 환자를 위해서는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합니다.

(기획·구성: 송욱, 장아람 / 디자인: 김현수)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4794095&plink=ORI&cooper=NAVER&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박형정 해병대중사, 소아암 아이 위해 3년간 기른 머리카락... 2019.03.15
시립소년소녀합창단 졸업 단원, 소아암 어린이 위해 머리카... 2019.03.15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303   환절기 증가하는 두피가려움, 탈모로 이어질 수 있어… 관리자 2020.03.27 54
302   탈모예방, 두피케어에 초점을 둔 샴푸로 관리해야 관리자 2020.03.27 44
301   이태리 길리, 모발·두피 위한 3가지 모드 갖춘 ‘헤어드라... 관리자 2020.03.27 35
300   [건강정보] 머리숱 많아지는법? 모발, 두피, 순환 3요소 고... 관리자 2020.03.27 54
299   여성 정수리탈모, 정확한 원인 찾아 초기에 치료해야 효과 관리자 2020.03.27 25
298   자올 "탈모 막으려면 매일밤 샴푸 필수" 관리자 2020.03.27 24
297   두피 냄새, 가려움 각질 고민되는 지루성 탈모 두피…영양 ... 관리자 2020.03.27 28
296   [칼럼] 봄철 탈모관리와 모발이식 관리자 2020.03.27 26
295   두번째스무살, 이벤트 진행… "탈모샴푸로 두피 관리 시작... 관리자 2020.03.27 25
294   지엘지엔비 제주마유, 봄철 두피관리 올인원 마유샴푸 출시 관리자 2020.03.27 29

서울특별시 성북구 대사관로 8길 42, 호운관 306호 TEL 02. 525. 5875 FAX 02. 525. 5879
EMAIL kat5875@hanmail.net
고유번호증 120-82-08923 대표자: 김영배 법인명 : (사) 한국가발협회
COPYRIGHT Korea Association of Trichologists. ALL RIGHTS Reserved